기사 (전체 12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참 부모 되기] 자녀의 용돈관리·경제관념 잡아주기 - 2
명절이 다가오면서 아이들 용돈에 대한 고민들이 많습니다. 용돈은 언제, 어떻게, 얼마나 주어야하며, 어떻게 관리시키는 것이 좋을까요? ▶용돈을 얼마나 줘야할까?용돈을 아주 적게 주거나, 많이 넉넉하게 주는 것은 좋지 않다. ...
영암우리신문  2017-01-20
[참 부모 되기] 자녀의 용돈관리·경제관념 잡아주기 - 1
명절이 다가오면서 아이들 용돈에 대한 고민들이 많습니다. 용돈은 언제, 어떻게, 얼마나 주어야하며, 어떻게 관리시키는 것이 좋을까요? ▶ 아이에게 용돈이란? 용돈의 의미와 경제 개념에 도움을 주자용돈의 사전적 의미는 ‘개인이...
영암우리신문  2017-01-13
[참 부모 되기] 유아기의 성교육, 어떻게 할까요?
Q. 아이가 자꾸 성기를 만져요. 가끔씩은 제 손을 가져가서 자기 성기에 비비기도 하고요. A. 4세 전후의 성장기에 이르면 아이들은 성기에 대해 자연스런 호기심이 생긴다. 어른들의 성적 호기심과는 다른 것으로 너무 꽉 조이...
영암우리신문  2016-12-30
[참 부모 되기] 친구와 싸우고 온 아이, 어떻게 해야할까요?
Q. 얼마 전 우리아이가 아파트 놀이터에서 친구와 심하게 다퉜어요. 동네에서 가장 친하게 지냈던 친구였는데 자초지종을 들어보니 그 친구가 자꾸 우리 아이를 심하게 놀려서 때렸다고 합니다. 싸우는 것은 나쁜 것이라고 가서 친구에게 사과하라고 하니 아이가...
영암우리신문  2016-12-16
[참 부모 되기] 아이를 위한 성교육 어떻게 할까요?
Q. 초등학교 2학년 아들을 둔 아빠입니다. 요즘 학교에서 아이들에게 성교육을 한다고 합니다. 그래서인지 애기 엄마가 아들하고 진지하게 성에 대해 남자끼리 얘기를 해보라고 합니다. 그런데 제가 지금까지 누구에게 성교육을 들어 본 경험이 거의 없고 솔직...
영암우리신문  2016-11-25
[참 부모 되기] 상황별 훈육 방법 - 2
Q. 식당에서 소란을 피워요. 제제를 하면 더욱 시끄럽게 떠들고 뛰어서 밖에 나가면 죄인이 된 기분이에요.A. 아이가 음식을 가지고 장난치거나 움직이는 경우, 남에게 피해를 주는 수준이 아니라면 그냥 놀이로 봐주는 융통성을 발휘할 필요가 있다. 식당에...
영암우리신문  2016-11-18
[참 부모 되기] 상황별 훈육 방법 - 1
Q. 원하는 장난감을 주지 않으면 드러누워서 떼를 쓰며 울어요. 집에서나 밖에서나 마찬가지에요. A. 물건을 살 때는 계획을 세우고 구입해야 한다는 걸 알려주고, 필요한 것부터 하나씩 사고 참고 기다리는 연습을 시킬 것. 예...
영암우리신문  2016-11-11
[참 부모 되기] 아이의 스트레스를 조절하며 훈육하기
Q. 7살 여자아이를 키우는 부모입니다. 아이가 탈모가 있어 스트레스를 주면 안된다기에 저희 부부 모두가 본의 아니게 아이가 잘못을 해도 거의 혼 안내고 다 받아주고 있습니다.아이도 엄마 아빠가 자기를 혼을 안내는지 다 아는 듯 자기 뜻대로 안되면 울...
영암우리신문  2016-11-04
[참 부모 되기] 사춘기 자녀 이해하기… ‘공감’하고 ‘존중’하세요
Q. 중학교 1학년 여자아이를 둔 엄마입니다. 딸이 집에 오면 핸드폰만 하는데, 하지 말라고 잔소리를 하면 컴퓨터를 하고… 또 싫은 소리를 조금하면 툴툴대다 아무 말도 안하고, 아빠랑도 대화가 거의 없다시피 합니다. 반장도 맡을 정도로 리...
영암우리신문  2016-10-28
[참 부모 되기] 스마트폰에 중독된 아이, 습관 잡아줄 방법은?
Q. 아이들이 핸드폰을 하는 것을 좋아합니다. 집에만 있으면 우리 아이들은 하루종일 핸드폰을 하고 있고 시간을 정해놓고 하지만 조금 있다가 금새 핸드폰을 붙잡고 있습니다. 다른 이유보다 아이들 시력이 나빠질까 걱정입니다. 이럴 땐 어떻게 해야 하죠?A...
영암우리신문  2016-10-21
[참 부모 되기] 고집 세고 다혈질 아이, 바꿀 수 있나요?
Q. 자영업을 하면서 아들 두 명을 키우는 엄마입니다. 첫째는 약간 소심하기는 하지만 그래도 괜찮은데 이제 5살인 둘째가 걱정입니다. 막내여서 그런지 황소고집인데다가 욕심이 아주 많은 편입니다. 아이가 눈에 보이는 것은 다 자기 것이고 다른 사람이 갖...
영암우리신문  2016-10-14
[참 부모 되기] 엄마 밖에 모르는 아이, 어떻게 할까요?
Q. 삼호읍에 살며 3살된 아이를 키우는 초보 엄마입니다. 아이가 엄마에게서 떨어지지 않고 지내는 엄마 껌딱지예요. 엄마가 없으면 큰일나는줄 알아요. 언제까지 이럴까요?대개 생후 7~8개월경 ‘엄마 껌딱지’ 시기가 옵니다. 이를 분리 불안이라 하는데,...
영암우리신문  2016-09-30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전라남도 영암군 영암읍 중앙로 42-2(2F)   |   대표전화 : 061-472-1470   |   팩스 : 061-472-1469
등록번호 : 전남 다 00347   |   발행처 : 영암언론협동조합   |   발행인 : 박 웅   |   편집인 : 우용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 웅
Copyright © 2017 영암우리신문. All rights reserved.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