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번호
제 목
닉네임
첨부
날짜
조회
21781
  올 여름에도 미국민의 ⅓은 초라한 집에서 옷도 제대로   찬빈   -   2020-12-05   0
21780
  환각이 다하면 슬픔이 많다   가예   -   2020-12-05   0
21779
  건강과 부는 미(美)를 창조한다   다유   -   2020-12-05   0
21778
  무엇보다도 너 자신에게 진실하라![셰익스피어]   민혜   -   2020-12-05   0
21777
  큰 일은 작은 일에서 시작한다   시헌   -   2020-12-05   0
21776
  최고급 회개란 과거의 죄를 청산하고 똑바로 행동하는 것   하리   -   2020-12-05   0
21775
  목적없는 독서는 산책이지, 공부가 아니다   정민   -   2020-12-05   0
21774
  얼마나 오래 사느냐가 아니라 어떻게 사느냐가 문제(베일   서연   -   2020-12-05   0
21773
  내일은 또 내일의 태양이 떠오른다   여빈   -   2020-12-05   0
21772
  민주주의의 모든 질병은 더 많은 민주주의에 의해서 치료   서현   -   2020-12-05   0
21771
  나는 당신을 사랑한다   연수   -   2020-12-05   0
21770
  탁월하게 뛰어난 다음에 할 것은 탁월에 대한 감사이다   희서   -   2020-12-05   0
21769
  바보는 가만히 있으면 여느 사람과 같다   나리   -   2020-12-05   0
21768
  비통에 젖어 본 사람이라야 진정으로 남을 동정할 수 있   하경   -   2020-12-05   0
21767
  급진주의자란 두 다리가 모두 허공에 둥둥 뜬 사람   하임   -   2020-12-05   0
21766
  섬세하고 친절한 마음씨, 섬세하지도 않고 친절하지도 않   수혜   -   2020-12-05   0
21765
  결혼하기는 쉽지만 결혼생활을 계속하기는 조금 어렵다   리우   -   2020-12-05   0
21764
  자신이 현명하다고 생각하고 있는 인간은 정녕 구제할 수   태주   -   2020-12-05   0
21763
  명성이란 영웅적 행동이 풍기는 芳香   사무엘   -   2020-12-05   0
21762
  책이란 우리 마음 속에 얼어붙은 바다를 깨는 도끼로 쓰   태희   -   2020-12-05   0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전라남도 영암군 영암읍 중앙로 17-1(2F)   |   대표전화 : 061-472-1470   |   팩스 : 061-472-1469
등록번호 : 전남 다 00347   |   발행처 : 영암언론협동조합   |   발행인 : 박노신   |   편집인 : 우용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우용희
Copyright © 2020 영암우리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