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암군, 제1회 추가경정예산 6180억원 확정

코로나19 감염병 및 소상공인 지원, AI 방지 등 주력
[2021년 3월 12일 / 제309호]
영암우리신문l승인2021.03.12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영암군이 2021년도 제1회 세입·세출 추가경정 예산안 6180억원이 지난 4일 군의회 의결을 통해 최종 확정됐다. 

이는 본예산 5745억원 대비 435억원(7.57%) 증가한 수치이며 행정조직 개편에 따른 사업비 조정과 코로나19 감염병, 소상공인 지원 및 AI확산방지대책 사업으로 어려운 가금농가와 군민의 경제여건을 극복하기 위해 예산을 편성했다.

군은 지난해 코로나19와 AI확산에 따른 지역경기 침체와 산업·고용위기라는 악조건에도 불구하고 지방재정을 확대하는데 노력했다.

회계별로 일반회계가 당초 5062억원 대비 371억원(7.33%) 증가한 5433억원, 기타특별회계는 당초 98억원 대비 7억원(6.91%) 증가한 105억원이며 공기업특별회계는 본예산 585억원 대비 57억원(9.80%) 증가한 642억원을 편성했다.

기능별로는 농림해양수산 분야 1422억(26.17%), 사회복지 및 보건 분야 1334억원(24.55%), 교통 및 물류, 국토지역개발 분야 620억원(11.40%), 환경보호분야 380억원(7.00%) 순으로 나타났다. 

이번 추경은 AI예방 및 가금농가 지원사업 40.9억원, 코로나19 감염병 지원 및 접종센터 운영사업 6억원, 소상공인 카드사용 수수료지원 3.2억원, 생활지원비 및 관광지 방역 개선 1.1억원, 특고·프리랜서 지원 0.78억원 등 AI예방 및 코로나19 감염병 지원을 위한 예산에 큰 비중을 두었다.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 사업 등 직접 일자리 창출사업에 9억원, 도시재생 및 도시계획정비에 21.2억원, 대기환경개선 및 생활쓰레기 관리 20억원, 노후 상수관망 정비 15.4억원, 깨끗한 물 생산관리 사업 10.3억원, 하수도 정비 11억원을 편성하여 환경보호관리, 지역경제 활성화 및 일자리 창출에 주력한 것으로 보인다. 

군 관계자는 “이번 추경예산은 국·도비 사업에 대한 군비 부담과 코로나19 감염병 예방사업 및 행정조직 개편을 통한 재난·재해를 예방하고 군민의 생활안정과 밀접한 지역현안사업에 예산 반영 등 재정 건전성 및 효율성을 확보할 수 있도록 안정적인 재정운영에 중점을 두었다”고 밝혔다.

영암우리신문  news@wooriy.com
<저작권자 © 영암우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암우리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전라남도 영암군 영암읍 중앙로 17-1(2F)   |   대표전화 : 061-472-1470   |   팩스 : 061-472-1469
등록번호 : 전남 다 00347   |   발행처 : 영암언론협동조합   |   발행인 : 박노신   |   편집인 : 우용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우용희
Copyright © 2021 영암우리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