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암군, 6.25전쟁 참전유공자 유족에 ‘화랑무공훈장’ 전수

[2020년 9월 11일 / 제285호] 영암우리신문l승인2020.09.11l수정2020.09.11 15:49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영암군이 지난 7일 군수실에서 국방부장관을 대신하여 故전영호 중위의 화랑무공훈장과 훈장증을 유족 전미나 씨에게 전수했다.

화랑무공훈장은 전투에 참가해 용감하게 싸우거나 많은 전과를 올려 그 공적이 뚜렷한 자에게 수여되는 훈장으로 故전영호 중위는 육군 12사단에 복무하며 6.25전쟁 당시 뚜렷한 공을 세워 무공훈장 수여자로 결정됐으나 전쟁 전후 혼란한 상황에서 본인이 수상자라는 사실을 모른 체 12년 전 사망했고 최근 국방부의 ‘6.25전쟁 무공훈장 찾아주기 사업’을 통해 뒤늦게 유족인 전미나 씨를 찾아 이번 전수식이 이뤄지게 됐다. 

남편을 따라 2년전 귀농하여 신북에서 ‘영산메기’라는 식당을 운영 중인 전미나 씨는 “아버지의 희생을 국가가 잊지 않고 기억해줘 고맙다. 유공자의 자녀로써 자긍심을 가지고 영암군민을 위해 봉사하며 살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전동평 군수는 “6.25전쟁 당시 조국을 위해 헌신한 故 전영호님을 비롯하여 참전유공자들의 숭고한 희생과 헌신에 감사드리며 참전 유공자와 유가족의 예우에 최선을 다할 것이다”고 말했다.

영암우리신문  news@wooriy.com
<저작권자 © 영암우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암우리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전라남도 영암군 영암읍 중앙로 17-1(2F)   |   대표전화 : 061-472-1470   |   팩스 : 061-472-1469
등록번호 : 전남 다 00347   |   발행처 : 영암언론협동조합   |   발행인 : 박노신   |   편집인 : 우용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우용희
Copyright © 2020 영암우리신문. All rights reserved.